2019.09.20 (금)

  • 흐림속초19.7℃
  • 흐림15.8℃
  • 흐림철원15.5℃
  • 흐림동두천15.4℃
  • 흐림파주15.3℃
  • 흐림대관령15.3℃
  • 흐림백령도18.4℃
  • 구름많음북강릉20.0℃
  • 흐림강릉20.3℃
  • 구름많음동해19.9℃
  • 흐림서울18.2℃
  • 흐림인천18.1℃
  • 흐림원주18.1℃
  • 흐림울릉도18.1℃
  • 흐림수원19.5℃
  • 구름많음영월16.6℃
  • 흐림충주19.0℃
  • 흐림서산18.4℃
  • 흐림울진20.1℃
  • 구름많음청주19.4℃
  • 흐림대전19.1℃
  • 흐림추풍령16.8℃
  • 흐림안동17.7℃
  • 흐림상주17.2℃
  • 흐림포항21.4℃
  • 흐림군산18.3℃
  • 흐림대구17.5℃
  • 구름많음전주18.9℃
  • 흐림울산19.9℃
  • 구름많음창원19.0℃
  • 흐림광주19.4℃
  • 흐림부산20.3℃
  • 흐림통영20.4℃
  • 박무목포20.0℃
  • 구름조금여수20.3℃
  • 구름많음흑산도21.8℃
  • 구름많음완도21.5℃
  • 흐림고창18.7℃
  • 흐림순천18.0℃
  • 흐림홍성(예)18.0℃
  • 구름많음제주22.5℃
  • 구름많음고산22.1℃
  • 구름조금성산23.4℃
  • 구름많음서귀포23.1℃
  • 흐림진주19.2℃
  • 흐림강화17.2℃
  • 흐림양평17.0℃
  • 흐림이천17.7℃
  • 흐림인제14.1℃
  • 흐림홍천16.0℃
  • 흐림태백15.5℃
  • 흐림정선군16.8℃
  • 흐림제천19.0℃
  • 흐림보은17.3℃
  • 흐림천안17.2℃
  • 흐림보령19.1℃
  • 흐림부여17.9℃
  • 흐림금산16.6℃
  • 흐림부안18.5℃
  • 흐림임실16.8℃
  • 흐림정읍17.7℃
  • 흐림남원19.7℃
  • 흐림장수15.3℃
  • 흐림고창군18.2℃
  • 흐림영광군17.9℃
  • 흐림김해시20.0℃
  • 흐림순창군17.0℃
  • 흐림북창원17.9℃
  • 흐림양산시21.3℃
  • 구름많음보성군20.5℃
  • 구름많음강진군20.0℃
  • 구름많음장흥19.1℃
  • 구름많음해남19.7℃
  • 구름많음고흥21.0℃
  • 흐림의령군16.9℃
  • 흐림함양군16.4℃
  • 흐림광양시19.6℃
  • 구름많음진도군20.4℃
  • 흐림봉화17.2℃
  • 흐림영주18.4℃
  • 흐림문경18.1℃
  • 흐림청송군15.1℃
  • 흐림영덕18.1℃
  • 흐림의성17.8℃
  • 흐림구미18.0℃
  • 흐림영천18.6℃
  • 흐림경주시17.7℃
  • 흐림거창15.2℃
  • 흐림합천16.3℃
  • 흐림밀양17.5℃
  • 흐림산청16.6℃
  • 흐림거제21.0℃
  • 흐림남해19.6℃
기상청 제공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신진 예술가 지원 프로젝트 ‘신진×미술관’ 선보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신진 예술가 지원 프로젝트 ‘신진×미술관’ 선보여

신진국악실험무대 확대, 신진 예술가 성장 돕는 ‘신진x미술관’
9월 15일(일) 백남준아트센터, 10월 5일(토)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10월 26일(토) 영은미술관

3554238800_20190909171707_6118272068.jpg
신진 예술가 지원 프로젝트 ‘신진×미술관’

 

현대적 공간에서 전통의 동시대성을 모색하는 ‘The Art Spot Series’가 신진 예술가 지원 프로젝트로 새로운 시즌 <신진×미술관>을 연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 대표적인 미래인재 육성사업 ‘신진국악실험무대’를 통해 발굴된 신진예술단체 중 성악, 기악, 무용 분야의 우수 세 팀을 선정, 전시와의 융합 공연을 펼친다. 신진예술가들에게는 자신의 예술 세계를 다질 장으로 관객에게는 이색 공연으로 색다른 감흥을 깨운다. 9월 15일(일) 백남준아트센터를 시작으로 10월 5일(토)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10월 26일(토) 영은미술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협업의 미학, 3명의 멘토 × 3명의 신진

<신진×미술관>은 신진예술가와 멘토들의 협업을 통해 신진들의 예술적 성장을 돕는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이나래(성악, 2015 신진국악실험무대), 앙상블본(기악, 2017 신진국악실험무대), 아트.선(art.sun, 무용, 2017 신진국악실험무대)을 주목했다. 장르의 변용에 있어 자신만의 색을 구축한 이나래, 공동창작으로 오늘의 전통을 노래하는 앙상블본, 한국춤 문법 안에서 공감각적인 움직임을 선보이는 아트.선 등 이들의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높이 샀다.

신진들을 위해 독자적인 창작 프로세스를 정립한 박민희(성악), 이아람(기악), 장혜림(무용)이 멘토로 나서 그들의 창작 노하우를 나눈다. 여러 실험과 경험으로 자신만의 예술세계를 구축한 선배들의 멘토링은 후배들에게 창작활동의 방향성 및 작업의 기술적 대응 등 실질적인 도움은 물론 이들의 협업이 만들어낼 예술적 시너지에 기대감을 갖게 한다.

전통예술과 미술관의 이유 있는 만남

전통예술의 색다른 매력을 찾고자 미술관을 찾았다. 시간예술인 전통예술과 공간예술인 전시의 융합으로 지금껏 느껴보지 못한 새로움을 제안한다.

박민희 멘토와 이나래는 백남준아트센터의 <생태감각>과 만난다. <생태감각>은 지구 생태계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해온 인간의 권위에 의문을 제기하며 공존과 공생을 모색한다. 이나래는 조은지 작가의 <문어적 황홀경>, 박민하 작가의<대화-77-08-12> 등으로부터 영감을 받아 소리와 각각의 전시와의 새로운 관계 맺기를 시도한다.

이아람 멘토와 앙상블본은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의 정조의 이상과 죽음을 다룬 <셩: 판타스틱 시티>와 함께 한다. 이들은 조선의 선비들이 즐겼던 ‘풍류음악’과 백성의 삶이 녹아있는 ‘무속 음악’을 바탕으로 정조를 새롭게 사유한다.

장혜림 멘토와 아트.선은 한국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방혜자의 예술세계를 다룬 영은미술관의 <빛의 세계를 그리다>를 몸의 언어로 풀어낸다. 아트.선은 방혜자의 우주적이며 유현한 그림을 배경으로 화백의 수필 ‘마음의 침묵’의 텍스트들을 전통춤 문법으로 풀어낸다.

이번 공연에 참여한 박민희 멘토는 “신진예술가들과 경계 없는 실험을 통해 전통의 새로운 오늘을 열어가는 시간이 될 것 같다”는 의견을 전했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정성숙 이사장은 “신진예술가들의 개성을 확인하는 자리로 전통예술에 대한 색다른 재미와 감동을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든 공연은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정보와 사전 예약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