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구름조금속초3.4℃
  • 구름많음2.9℃
  • 구름많음철원2.2℃
  • 흐림동두천2.9℃
  • 구름많음파주2.9℃
  • 구름많음대관령-1.3℃
  • 구름많음백령도3.3℃
  • 구름조금북강릉3.7℃
  • 구름조금강릉5.7℃
  • 구름조금동해5.0℃
  • 구름많음서울4.2℃
  • 구름많음인천3.6℃
  • 구름많음원주4.9℃
  • 구름많음울릉도5.5℃
  • 구름많음수원4.5℃
  • 구름조금영월5.3℃
  • 맑음충주3.3℃
  • 구름많음서산3.9℃
  • 구름조금울진5.7℃
  • 구름조금청주5.8℃
  • 구름많음대전5.4℃
  • 구름많음추풍령5.0℃
  • 구름조금안동6.1℃
  • 구름많음상주6.8℃
  • 구름많음포항8.7℃
  • 맑음군산6.4℃
  • 구름조금대구8.0℃
  • 구름조금전주5.9℃
  • 구름조금울산8.3℃
  • 구름많음창원7.6℃
  • 구름조금광주7.5℃
  • 구름많음부산9.1℃
  • 구름조금통영9.0℃
  • 구름조금목포6.2℃
  • 구름많음여수9.0℃
  • 구름많음흑산도6.7℃
  • 구름조금완도7.6℃
  • 맑음고창5.2℃
  • 구름많음순천7.8℃
  • 구름많음홍성(예)4.1℃
  • 구름조금제주8.9℃
  • 구름조금고산8.1℃
  • 맑음성산8.5℃
  • 맑음서귀포10.4℃
  • 구름많음진주8.1℃
  • 구름많음강화3.4℃
  • 흐림양평5.3℃
  • 구름많음이천4.8℃
  • 구름조금인제1.9℃
  • 흐림홍천3.4℃
  • 맑음태백1.5℃
  • 구름많음정선군2.8℃
  • 맑음제천3.2℃
  • 구름많음보은4.5℃
  • 맑음천안4.9℃
  • 구름조금보령5.2℃
  • 맑음부여6.0℃
  • 맑음금산4.8℃
  • 맑음4.8℃
  • 구름조금부안6.1℃
  • 구름조금임실5.4℃
  • 구름조금정읍5.5℃
  • 구름많음남원7.0℃
  • 맑음장수4.2℃
  • 구름조금고창군5.7℃
  • 구름조금영광군5.1℃
  • 맑음김해시8.2℃
  • 구름조금순창군6.6℃
  • 맑음북창원8.3℃
  • 맑음양산시8.2℃
  • 맑음보성군9.3℃
  • 맑음강진군8.5℃
  • 구름조금장흥8.6℃
  • 구름조금해남6.4℃
  • 구름조금고흥6.8℃
  • 맑음의령군8.3℃
  • 구름조금함양군5.9℃
  • 구름많음광양시8.9℃
  • 맑음진도군6.8℃
  • 맑음봉화1.6℃
  • 구름조금영주5.6℃
  • 구름많음문경5.4℃
  • 구름많음청송군3.9℃
  • 구름많음영덕6.8℃
  • 구름많음의성
  • 구름많음구미6.1℃
  • 구름조금영천6.8℃
  • 맑음경주시7.6℃
  • 구름조금거창7.2℃
  • 구름조금합천8.4℃
  • 맑음밀양7.5℃
  • 맑음산청6.6℃
  • 구름조금거제7.8℃
  • 구름많음남해7.1℃
기상청 제공
아부다비, 2021년까지 일회용 비닐 봉투 사용 중단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부다비, 2021년까지 일회용 비닐 봉투 사용 중단

아부다비 환경청, 아랍 에미레이트의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위한 새 정책 발표

3554238800_20200401100424_1984619462.jpg
아부다비는 일회용 플라스틱 원료 사용 및 폐해를 줄이기 위한 새로운 정책을 발표했다

 

아부다비 환경청(EAD)이 최근 일회용 플라스틱 원료 사용 및 폐해를 줄이기 위한 새로운 정책을 발표했다.

이번 새 정책은 지역 내 첫 환경 종합 정책이다. 정책 목표는 지역사회 내 재활용 및 재사용 문화를 조성하고, 지속가능한 관행들을 장려하여 2021년까지 무분별한 일회용 플라스틱 및 비플라스틱 물질 사용을 없애는 것이다. 아부다비 환경청(EAD)이 발표한 새 정책의 핵심 중 하나는 2021년까지 아부다비에서 일회용 비닐봉투 사용을 완전히 제거하는 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

이번 정책은 UAE 건국의 아버지이자 환경 보존 및 지속가능성에 열정을 품었던 고 셰이크 자이드(Sheikh Zayed)의 정신적 유산을 잇고 있다. 또한 알 다프라 지역 통치자 대표 겸 아부다비 환경청 총재 셰이크 함단 빈 자이드 알 나흐얀(Sheikh Hamdan bin Zayed Al Nahyan)이 지휘하는 정책으로써, 아부다비의 경제 및 지역사회 투자를 가속화하기 위한 프로그램 가단 21(Ghadan 21)을 통해 지속가능성을 높이고 환경을 개선하려는 아부다비 정부의 노력의 일환이기도 하다.

이 정책은 에미레이트 네이처 WWF와 경제개발청 및 보르쥬(Borouge)를 포함한 12개의 정부기관의 지원으로 국제 표준에 근거해 개발됐으며, 향후 2년간(2020~2021) 정부와 민간 이해관계자들의 협력하에 시행될 예정이다. 또한 아부다비에서 플라스틱을 생산하는 6개의 주요 생산지 및 민간 부문에서도 참여했다.

정책 내용에는 비닐봉투 사용 금지 및 사용 가능한 대안이 있는 플라스틱 사용에 대한 수수료를 도입하고, 무료 플라스틱 제품 배포를 금지하기 위한 일회용 비닐봉투 목표 소비량 달성을 위한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단계적 접근법으로 아부다비 내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제한하는 규제가 포함돼 있다.

아부다비 환경청은 아부다비의 환경, 사회 및 경제적으로 지속 가능한 폐기물 관리 시스템을 실현하기 위해 가장 많은 양의 해양 폐기물을 배출하는 16개의 사용 빈도가 높은 일회용 플라스틱을 선정하고, 새로운 정책이 수행되는 동안 다양한 목표를 이행해 나갈 것이다.

수수료가 부과되는 품목엔 비닐봉투, 음료수 컵과 뚜껑, 플라스틱 수저, 빨대 및 ‘스터러(stirrer)’가 포함된다. 플라스틱병은 인센티브와 함께 지원되는 플라스틱병 반환 제도의 도입을 통해 사용량을 줄일 계획이다.

아부다비 환경청 사무국장 샤이카 살렘 알 다헤리(Shaikha Salem Al Dhaheri) 박사는 “일회용 플라스틱 정책의 시행은 쓰레기를 최소화하고 환경에 필수적인 생태계 보호를 목표로 더욱 지속 가능한 사회로의 변화를 위한 우리의 끊임없는 노력을 의미한다”며 “아부다비는 이미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금지하거나 제한하는 제도를 도입한 전 세계 127개국과 뜻을 함께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효과적인 폐기물 관리법 등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 억제를 위한 과감한 결단을 내리지 않을 경우, 2050년도에는 바다에 물고기보다 플라스틱의 양이 더 많아져 바다 오염뿐 아니라 결국에는 전 세계의 식량 안보와 인간의 건강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전 세계 일회용 플라스틱 생산량의 36%가 재활용되지 않고 전 세계적으로 매년 4억 톤 이상의 다양한 종류의 플라스틱이 생산되고 있다. 높은 플라스틱 소비율과 낮은 재활용으로 인해 2050년까지 바다에 있는 3톤의 물고기에 대해 1톤의 플라스틱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랍 에미레이트에서는 연간 110억개의 비닐 봉투가 사용되고 있으며 전 세계 평균 1인당 307개의 비닐 봉투를 소비하는 것과 비교해 매년 한 사람 당 사용하는 비닐 봉투의 양이 1184개에 달한다(2019년 2월 세계정부 서밋 발표 자료 ‘Putting GCC cities in the loop’).

더 자세한 최신 정보가 궁금하다면, 아부다비 환경청(EAD)의 공식 SNS를 방문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