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화)

  • 맑음속초3.5℃
  • 맑음-4.0℃
  • 맑음철원-4.7℃
  • 맑음동두천-3.6℃
  • 맑음파주-3.8℃
  • 맑음대관령-6.5℃
  • 맑음백령도0.2℃
  • 맑음북강릉1.9℃
  • 맑음강릉3.3℃
  • 맑음동해3.2℃
  • 맑음서울-3.1℃
  • 맑음인천-3.3℃
  • 맑음원주-3.6℃
  • 눈울릉도0.3℃
  • 맑음수원-2.2℃
  • 맑음영월-3.2℃
  • 맑음충주-3.3℃
  • 맑음서산0.3℃
  • 맑음울진3.5℃
  • 맑음청주-1.4℃
  • 맑음대전0.2℃
  • 맑음추풍령-2.2℃
  • 맑음안동-1.2℃
  • 맑음상주-1.0℃
  • 맑음포항2.5℃
  • 맑음군산1.4℃
  • 맑음대구1.2℃
  • 맑음전주-0.2℃
  • 맑음울산1.9℃
  • 맑음창원1.8℃
  • 맑음광주2.2℃
  • 맑음부산2.7℃
  • 맑음통영4.3℃
  • 맑음목포1.5℃
  • 맑음여수2.5℃
  • 구름조금흑산도5.4℃
  • 맑음완도3.7℃
  • 맑음고창1.3℃
  • 맑음순천0.1℃
  • 맑음홍성(예)-0.2℃
  • 구름많음제주6.7℃
  • 흐림고산5.2℃
  • 구름많음성산5.3℃
  • 맑음서귀포7.5℃
  • 맑음진주4.5℃
  • 맑음강화-2.1℃
  • 맑음양평-2.2℃
  • 맑음이천-1.5℃
  • 맑음인제-3.4℃
  • 맑음홍천-1.9℃
  • 맑음태백-2.2℃
  • 맑음정선군-3.3℃
  • 맑음제천-3.3℃
  • 맑음보은-1.6℃
  • 맑음천안-1.7℃
  • 맑음보령0.7℃
  • 맑음부여0.8℃
  • 맑음금산0.0℃
  • 맑음부안0.4℃
  • 맑음임실-0.8℃
  • 맑음정읍0.0℃
  • 맑음남원-0.3℃
  • 맑음장수-1.6℃
  • 맑음고창군1.0℃
  • 구름많음영광군2.2℃
  • 맑음김해시2.1℃
  • 맑음순창군0.0℃
  • 맑음북창원2.9℃
  • 맑음양산시3.4℃
  • 맑음보성군3.6℃
  • 맑음강진군3.3℃
  • 맑음장흥3.0℃
  • 맑음해남2.8℃
  • 맑음고흥3.2℃
  • 맑음의령군3.2℃
  • 맑음함양군0.9℃
  • 맑음광양시3.1℃
  • 맑음진도군3.8℃
  • 맑음봉화-0.5℃
  • 맑음영주-1.5℃
  • 맑음문경-1.5℃
  • 맑음청송군-1.8℃
  • 맑음영덕1.5℃
  • 맑음의성0.5℃
  • 맑음구미1.6℃
  • 맑음영천1.5℃
  • 맑음경주시1.2℃
  • 맑음거창2.2℃
  • 맑음합천2.7℃
  • 맑음밀양2.8℃
  • 맑음산청2.1℃
  • 맑음거제2.6℃
  • 맑음남해3.5℃
기상청 제공
세인트죠지 의과대학 출신 학생, 2018년 미국 면허 소유 의사 가운데 두 번째로 많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인트죠지 의과대학 출신 학생, 2018년 미국 면허 소유 의사 가운데 두 번째로 많아

세인트죠지 의과대학(St. George’s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 이하 SGU)은 4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수준 높은 의사들을 미국에 공급해 왔으며 현재 그 어느 때보다 그 영향력이 뚜렷하게 드러난다. 의료규정 저널에 게재된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SGU는 2018년 미국의 면허 소유 의사를 두 번째로 많이 육성한 교육 기관이다.

‘2018년 미국 주정부의료위원회연맹(FSMB)의 면허 소유 의사 인구 현황’이라는 제목의 이 보고서는 미국 내 의사 1만791명이 SGU 졸업생이며, 이는 카리브해 지역을 포함해 전 세계 국제 의대 가운데 가장 많은 수라고 밝혔다. SGU는 1만1828명의 졸업생이 미국에서 의사로 일하고 있는 인디애나 의대(Indiana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 다음으로 많은 미국 의사를 배출했다.

SGU 학장인 G. 리처드 올즈(Richard Olds) 박사는 “SGU 출신 의사는 미국 의료계에 매일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우리는 졸업생들이 제공하는 의료 서비스의 품질을 자랑스럽게 여기며 최고의 역량을 갖춘 의사를 양성하겠다는 우리의 사명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SGU 졸업생은 2019년에만 미국 43개 주에서 마취, 응급진료, 소아과, 수술 등 다양한 전문 분야에 걸쳐 960명 이상이 미국 레지던트 자리를 확보했다. 이것으로 SGU는 5년 연속으로 미국 의료계에 가장 많은 신규 의사를 공급한 학교가 됐다.

FSMB 보고서는 캐리비안 의대를 졸업하고 의사가 된 사람의 비율이 2010년 이후 78%까지 늘었다고 밝혔다. SGU는 1977년 개교 이래 1만7000명의 졸업생을 배출했으며, 이 졸업생들은 미국 50개 주와 전 세계 50개 이상의 국가에서 의사로 일하고 있다. 그중에 한국인 졸업생은 65명으로, 펜실베이니아의 소아과 의사 박수영, 텍사스의 소아과 의사 김성환 등이 있다.

SGU 부학장인 리처드 리보위츠(Richard Liebowitz) 박사는 “SGU는 학생들이 의사로서 경력을 꽃피우는 데 필요한 기초 지식과 임상 기술을 가르치는 데 헌신하고 있다”며 “우리 졸업생들은 병원에서 뛰어난 실력을 입증해 보였을 뿐만 아니라 다 함께 미국과 전 세계 의료계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