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9 (금)

  • 맑음속초15.8℃
  • 맑음19.0℃
  • 맑음철원18.8℃
  • 맑음동두천19.1℃
  • 맑음파주19.2℃
  • 맑음대관령10.2℃
  • 맑음백령도16.4℃
  • 맑음북강릉15.6℃
  • 맑음강릉16.7℃
  • 맑음동해15.5℃
  • 맑음서울19.3℃
  • 맑음인천17.8℃
  • 맑음원주17.9℃
  • 구름조금울릉도13.4℃
  • 맑음수원19.3℃
  • 맑음영월17.4℃
  • 맑음충주17.9℃
  • 맑음서산17.6℃
  • 맑음울진16.2℃
  • 맑음청주17.6℃
  • 맑음대전18.2℃
  • 맑음추풍령16.7℃
  • 구름조금안동19.5℃
  • 맑음상주18.8℃
  • 맑음포항17.6℃
  • 맑음군산18.6℃
  • 구름조금대구19.2℃
  • 맑음전주18.2℃
  • 맑음울산16.9℃
  • 맑음창원19.0℃
  • 맑음광주18.9℃
  • 맑음부산18.9℃
  • 맑음통영20.5℃
  • 맑음목포17.4℃
  • 맑음여수20.3℃
  • 맑음흑산도15.8℃
  • 맑음완도20.0℃
  • 맑음고창17.4℃
  • 맑음순천19.9℃
  • 맑음홍성(예)17.9℃
  • 맑음제주18.9℃
  • 맑음고산17.3℃
  • 맑음성산18.3℃
  • 맑음서귀포19.8℃
  • 맑음진주20.2℃
  • 맑음강화17.7℃
  • 맑음양평19.6℃
  • 맑음이천20.1℃
  • 맑음인제17.7℃
  • 맑음홍천18.5℃
  • 맑음태백11.0℃
  • 맑음정선군14.3℃
  • 맑음제천17.9℃
  • 맑음보은18.0℃
  • 맑음천안17.7℃
  • 맑음보령18.1℃
  • 맑음부여19.1℃
  • 맑음금산16.9℃
  • 맑음부안18.1℃
  • 맑음임실17.8℃
  • 맑음정읍17.7℃
  • 맑음남원19.0℃
  • 맑음장수17.5℃
  • 맑음고창군17.4℃
  • 맑음영광군17.0℃
  • 맑음김해시20.8℃
  • 맑음순창군17.6℃
  • 맑음북창원19.1℃
  • 맑음양산시19.3℃
  • 맑음보성군20.5℃
  • 맑음강진군20.3℃
  • 맑음장흥20.1℃
  • 맑음해남18.0℃
  • 맑음고흥19.8℃
  • 맑음의령군19.4℃
  • 구름조금함양군20.3℃
  • 구름조금광양시20.6℃
  • 맑음진도군16.6℃
  • 맑음봉화16.9℃
  • 구름조금영주17.9℃
  • 맑음문경18.6℃
  • 구름조금청송군14.6℃
  • 맑음영덕16.5℃
  • 맑음의성19.3℃
  • 맑음구미19.1℃
  • 구름조금영천18.0℃
  • 맑음경주시17.4℃
  • 맑음거창19.3℃
  • 맑음합천18.8℃
  • 맑음밀양19.5℃
  • 맑음산청20.3℃
  • 맑음거제19.7℃
  • 맑음남해20.1℃
기상청 제공
부평음악도시축제 뮤직게더링 2018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평음악도시축제 뮤직게더링 2018

- 음악도시 부평, 홍대 라이브클럽협동조합과 손잡고 새로운 음악생태계 구축
- 26일, 미군부대 주변 클럽 역사 따라 걷고, 듣고, 즐기는 골목 축제
- 27일, 잔나비, 선우정아, 로맨틱펀치 등 실

부평뮤직게더링_메인포스터.jpg

 

「부평음악도시축제 뮤직게더링 Music Gathering 2018」 이 오는 10월 26일(금)부터 27일(토)까지 2일간 부평아트센터 야외광장 일대에서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 인천광역시, 부평구가 주최하며 부평구문화재단과 홍대 라이브클럽협동조합이 공동 주관한다.

 

「부평음악도시축제 뮤직게더링 Music Gathering 2018」 은 2015년부터 3년 간 대중음악에 대한 지역의 관심을 환기시키는 역할을 해온 부평밴드페스티벌을 재정비하여 새롭게 기획되었다. ‘밴드 Band’에 국한되었던 축제 명칭을 ‘음악도시축제’로 확장하여 국내 대중음악씬의 새로운 지역거점으로 부평을 상징하고, ‘게더링 Gathering’ 으로 부평에 대중음악인을 모으고 네트워킹하는 의미를 담았다. 또한 축제를 통해 누구나 일상에서 음악을 즐길 수 있는 도시, 나아가 스스로 음악 활동의 주체가 되어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는 음악도시 부평이 되기를 기대한다.


업로드_잔나비_프로필1.jpg

 

홍대 라이브클럽협동조합과의 공동 주관은 국내 대중음악씬에 부평을 음악도시로 자리매김 하는 데에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 홍대는 지난 10여 년 이상 이어져 온 라이브클럽데이와 음악인들이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수 있는 음악적 생태계가 구축되어 있다. 최근에는 태국, 일본, 대만 등 아시아 밴드들과 함께하며 한국 대중음악 산업에서 큰 영향력과 의미를 가지고 있다. 그 흐름과 함께 부평이 가진 음악적 잠재력과 미군부대 주변 클럽을 중심으로 시작된 음악 역사가 만나 음악도시 부평의 새로운 가능성을 만들어 내고자 한다.

 

26일, 음악도시 부평, 과거와 만나다.

 

미군부대 애스컴(ASCAM)을 중심으로 시작된 부평의 음악역사를 경험해보는 애스컴시티 프로젝트가 부평3동(신촌로, 옛 클럽 밀집지역)에서 열린다. ‘애스컴 시티(ASCOM City)의 음악적 재창조 프로그램’으로 당시의 문화와 음악을 재해석하고 재현하는 토크콘서트와 버스킹, 동네탐방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음악감독으로 서정민갑 대중음악 의견가가 참여하고, 지역의 주민과 음악인들이 기획과 운영에 함께 한다.

 

인천, 부평의 라이브 클럽 문화 활성화를 위한 라이브클럽스테이지가 홍대 제42회 라이브클럽데이와 함께 개최된다. 인천에서 중요한 음악적 역사를 가진 3개의 클럽 락캠프(부평), 버텀라인(신포동), 쥐똥나무(주안)와 홍대 앞 10개 클럽과 공연장에서 동시에 다채로운 공연이 열린다.

 

27일(토), 가을의 끝자락, 부평에서 음악과 만나다.

 

공연은 부평아트센터 야외광장과 달누리극장에서 뮤직시티(Music City), 뮤직클럽(Music Club), 뮤직라운지(Music Lounge) 3개의 무대로 진행된다. 그저 이름이 알려진 과거의 유명 가수가 아닌 현재 대중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팀부터 음악성 있는 아티스트, 아시아 밴드까지 총 9개 팀이 출연한다.

 

현재 인디씬에서 가장 뜨거운 팀으로 각광받으며 각종 페스티벌과 방송으로 올해 유독 바쁜 한 해를 보내고 있는 그룹사운드 잔나비, 깊은 음악성으로 전 세대를 아우르는 아티스트 선우정아, ‘록 페스티벌의 끝판왕’으로 불리는 로맨틱펀치가 뮤직시티(야외광장) 무대에 오른다.

 

뮤직클럽(달누리극장) 무대에서는 국내 첫 내한공연을 갖는 일본 인디락 밴드 더 밴드 어파트(the band apart), 대만 대표 밴드 중 하나인 엘리펀트 짐(Elephant Gym), 음악 뿐 아니라 독특한 아트웍으로 각광받는 밴드 웨터, 최근 정규2집 [Age] 발매로 음악팬들의 호평을 받고 있는 록 밴드 라이프앤타임의 공연이 진행된다. 부평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bpcf.or.kr)에서 사전 신청으로 관람이 가능하다.

 

뮤직라운지(야외광장 잔디밭)는 독보적인 음악성을 인정받고 있는 작곡가이자 비브라포니스트 마더바이브, 다양한 어쿠스틱 악기로 구성된 신나는 섬의 공연으로 축제 현장을 장식한다.

 

뮤직포럼은 부평구문화재단과 라이브클럽협동조합, 홍우주 사회적협동조합(홍대앞에서 시작해서 우주로 뻗어나갈 문화예술 사회적 협동조합)의 공동 기획으로 부평아트센터 세미나실에서 진행된다. ‘지역 대중음악씬 구축을 위한 홍대와 협력 및 네트워크 방안 논의’를 주제로 아시아 도시와 홍대의 대중음악씬에 대한 사례 발제와 토론이 진행된다.

 

「부평음악도시축제 뮤직게더링 Music Gathering 2018」의 총감독을 맡은 최정한 부평 음악·융합도시 조성사업 총괄기획가는 “부평은 한국 대중음악의 흐름이 시작된 중요한 역사적 배경지이다. 그러나 시간이 흘러 클럽과 대중음악씬이 대부분 사라졌다. 이번 축제를 통해 역사가 재조명되고, 아티스트들과 국내외 음악, 문화도시 관계자들이 모여 새롭게 대중음악씬을 구축하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10월 27일 공연은 무료관람이다. 10월 26일 라이브클럽스테이지는 유로로 진행되며 각 클럽으로 문의하면 된다.

 

업로드_로맨틱펀치_02.JPG